top of page


"나를 만나는 것이 바로 의식 상승입니다."

태양은 우리에게 사랑을 줍니다. 인간의 마음에서 만들어진 높고 낮고 귀하고 천한 기준을 넘어서 모두에게 사랑을 줍니다. 인간, 동물, 식물, 생물, 무생물 등의 분류를 넘어 모두에게 빛을 줍니다. 태양은 무조건적인 사랑입니다.

우리의 의식이 상승할 때 우리는 태양으로 올라가는 여행을 시작합니다. 낮은 고도에 있을 때는 보이지 않았던 산들이 보이고, 하늘을 가로지르는 바람을 느낍니다. 새가 실어나르는 저 먼 곳에서의 향수를 맡게 됩니다. 우리의 영혼은 확장됩니다.

우리의 의식이 상승할 때 우리는 태양으로 내려가는 여행을 시작합니다. 깊은 지저에 있는 뜨거운 열정을 느낍니다. 녹아 흐르는 용암처럼 우리의 분리된 의식을 하나로 삼켜가는 끝없는 욕망을 경험합니다. 공허한 암흑은 우리는 더욱더 깨어있게 합니다. 우리의 영혼은 뿌리를 깊게 내립니다.

올라가는 태양과 내려가는 태양이 만날 때 우리는 태양 그 자체가 됩니다. 가슴이 열리면 문이 열립니다. 문이 열리면 눈이 열립니다. 우리는 무조건적인 사랑 그 자체가 됩니다. 우리는 하나가 됩니다.

치유 작업을 할수록 저는 위로 아래로 가는 여행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현재 저의 작업에 대한 이해는 성장했습니다. 제가 하는 치유는 하나로 통합된 의식 그 자체에서 옵니다. 우리는 하나입니다. 저는 여러분입니다. 여러분은 저입니다. 우리는 하나입니다. 누군가가 제게 치유 작업을 하도록 요청을 할 때, 저는 그분의 허락을 받게 됩니다. 저는 그분의 자유의지(인생을 창조하는 힘)를 방해하지 않게 됩니다. 저는 높은 지성, 영성, 그리고 그 너머 차원(Higher mental and spiritual plane and beyond)에 존재하는 정보와 지혜를 전달하는 존재가 됩니다.

상승하는 힘은 떠오르면서 가라앉는 힘입니다. 이 세상의 나무를 살펴보면 모든 나무는 뿌리를 아래로 깊게 내리고 동시에 하늘로 자랍니다. 건강한 나무는 튼튼하게 이 세상에 자리를 잡고 또 하늘로 용감하게 자랍니다. 두려움 없이 자신이 되는 여정을 작은 씨앗인 시절부터 시작한 것입니다. 이 작은 씨앗은 한때 거대한 나무였습니다.

상승한 의식은 우리가 가지고 있는 작고 답답한 틀을 깨어 부수게 됩니다. 그동안 우리가 진실이라고 받아들였던 거짓된 환상을 넘어 그 너머 멀리멀리 날아가게 됩니다. 인간의 궁극적인 가능성의 끝은 어디일까요? 화살이 날아가고 있다면 그 순간에 있는 우리는 ‘시간’이라는 것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시간은 우리에게 과정의 미학, 즉 여행의 맛을 알려줍니다. 등산이나 낚시를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동감하실 수 있겠지요. 사실 인생 그 자체가 즐거운 여행입니다.

최근 저는 가능성의 새로운 영역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바로 Breatharianism입니다. 다른 표현으로는 Pranic Lifestyle 또는 호흡식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호흡식이란 삶의 에너지, 기, 프라나(Prana), Life Force, Qi, Vitality, Energy 등의 다양한 표현을 통해 알려진 우주 차원의 생명 에너지를 호흡을 통해 직접 섭취하는 방식입니다. 호흡식으로의 전환을 정확하게 이루게 된다면 음식이나 물은 생존의 수단이 아니게 됩니다. 인간의 삶을 경험하는 여정의 선택사항 중 하나가 됩니다. 호흡식가는 음식을 먹을 자유 또는 먹지 않을 자유를 양 측면에서 경험할 수 있게 됩니다. 적당한 때가 되었을 때 호흡식에 대한 저의 경험을 조금 더 자세히 공유할 수 있겠지요. 저 자신에 대해 더욱더 깊게 느끼고 이해하는 과정을 체험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우리 자신과 가까워질수록 우리는 하나의 완전한 존재가 됩니다. 신성한 나의 본연의 모습으로 가게 됩니다. 우리는 완전한 자유를 경험하고 사랑 속에 숨 쉬고 기적을 노래하게 됩니다. 새장을 벗어난 자유 새가 됩니다. 사실 인생의 모든 것이 우리의 자유의지에 따른 선택에 달렸습니다. 자유의지는 우리의 마음에서, 가슴에서, 영혼에서, 의식에서, 우리 너머의 우리 자신에게서 옵니다. 즉, 우리의 인생을 만드는 것은 우리 그 자체입니다. 이 지혜를 경험하기 위해서는 태양으로 우리는 날아가야 합니다. 그 누구도 우리를 위해 대신 날아줄 수 없습니다. 아기 새가 스스로 둥지를 박차고 날아오르는 것처럼, 우리 스스로 움직여야 합니다. 우리는 무엇도 두려워할 필요가 없습니다. 공포가 아닌 사랑을 선택하세요. 행복하기를 선택하세요. 자유롭기를 선택하세요. 숨쉬기를 선택하세요. 나 자신의 삶을 선택할 힘을 선택하세요. 우리 자신의 모습으로 살아갈 용기를 선택하세요. 우리는 태양입니다. 우리가 누구였는지 기억하세요. 나는 누구인가? 나 자신을 기억하세요. 나를 아는 것이 바로 의식입니다. 나를 만나는 것이 바로 의식 상승입니다.


글 2019년 6월 21일 지오

 

< 지오 소개 >


안녕하세요? 저는 우주자연의 신비 에너지와 함께 춤추며 여행하는 명상가, 치유가이며 호흡식 여정을 걷는 수행가(Breatharian Practitioner)입니다.


바람이 되어 자연과 하나가 되고 싶었던 어린 시절의 저는 신선과 정령, 원소들의 이야기를 읽으며 자라났습니다. 온 우주를 이해하고자 수학을 공부하였던 과거의 저는 이제 고요한 신비로 자신을 온전히 내던졌습니다.


우리 인간의 삶은 하나로 흐르는 찰나의 꿈입니다. 저는 삶이라는 영적 여행을 체험하는 자유와 사랑의 영혼입니다. 인간의 언어와 정신으로는 온전히 담을 수 없는 신비의 순간을 조각하여 나누고자 하는 저의 이름은 지오이며, 하늘과 땅의 전령입니다. 저는 삶의 여러 상황 속에서 그리고 영적인 여행에서 도움이 필요한 분들을 위한 안내자입니다. 반갑습니다.


이메일 : jio@urlight.guru

< 링크 >

조회수 19회

글 2019년 3월 10일 유지오



‘이제는 변하고 싶다.’ 예고 없이 문득 마음속에 떠오르는 생각입니다. 아이고, 그런데 내 마음과는 달리 왜 인생의 변화를 가져오기 어려울까요?언덕을 내려가는 돌은 계속 아래로 굴러가고자 합니다. 우리의 인생도 이 돌과 마찬가지입니다. 변화를 만들기 위해서는 멈춰 서는 힘이 필요합니다. 우리의 힘은 결심하는 마음인 의지에서 나옵니다.



의지를 갖고 인생을 바꾸려 할 때 2가지 어려운 점이 있습니다. 첫째는 태도의 변화 때문입니다. 돌을 외면하고 언덕길을 따라 도망치면 쉽습니다. 돌을 마주하고 멈춰 세우려 하면 힘이 듭니다. 둘째는 깊이의 차이 때문입니다. 굴러오는 돌을 멈춰 세우면 다른 것도 보입니다. 군데군데 상한 길, 뿌리가 뽑힌 나무, 죽어가는 새가 있습니다. 가까이 서서 깊이 있게 인생을 관찰하게 됩니다. 그래서 변화는 어려운게 당연합니다.

해결방법은 무엇일까요? 첫째는 문제의 핵심을 이해하는 것입니다. 만약 돌멩이가 사실은 솜사탕이라는 걸 안다면, 힘으로 밀어내지 않고 물로 쉽게 녹여낼 수 있겠지요. 둘째는 자기 자신을 이해하는 것입니다. 내 팔은 하나이고, 다리는 하나뿐이라고 착각하고 있지는 않았을까요? 나를 이해하게 되면 나의 힘을 진정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자, 그렇다면 좋은 질문이 2가지 생겼습니다. 문제의 핵심을 얼마나 이해하고 있나요? 또, 나 자신을 얼마나 알고 있나요? 이때 우리는 ‘나’ 자신을 있는 그대로 보여주는 거울을 사용합니다. 우리는 누군가의 말이나 흘러간 노랫가락 속에서, 또는 문득 바라보는 그림이나 책에서 거울을 찾을 수도 있겠지요. 진정한 거울은 우리의 열린 가슴입니다. 인생의 변화를 원할 때는 내 심장 소리를 가만히 들어봅시다. 가슴은 머리보다 현명합니다.

자기 자신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 손을 잡아보면 어떨까요?


 

< 지오 소개 >


안녕하세요? 저는 우주자연의 신비 에너지와 함께 춤추며 여행하는 명상가, 치유가이며 호흡식 여정을 걷는 수행가(Breatharian Practitioner)입니다.


바람이 되어 자연과 하나가 되고 싶었던 어린 시절의 저는 신선과 정령, 원소들의 이야기를 읽으며 자라났습니다. 온 우주를 이해하고자 수학을 공부하였던 과거의 저는 이제 고요한 신비로 자신을 온전히 내던졌습니다.


우리 인간의 삶은 하나로 흐르는 찰나의 꿈입니다. 저는 삶이라는 영적 여행을 체험하는 자유와 사랑의 영혼입니다. 인간의 언어와 정신으로는 온전히 담을 수 없는 신비의 순간을 조각하여 나누고자 하는 저의 이름은 지오이며, 하늘과 땅의 전령입니다. 저는 삶의 여러 상황 속에서 그리고 영적인 여행에서 도움이 필요한 분들을 위한 안내자입니다. 반갑습니다.


이메일 : jio@urlight.guru


< 링크 >

조회수 28회
bottom of page